뒤쿠르노(37) 감독의 ‘공포영화 집념’

‘티탄’ 으로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받아

“가장 거친 폭력적이고 도발적인 공포”

그녀의 첫작품인 수의대생이 인육먹는

‘그레이브’ 영화로 존재감 부각되기도

김시래 기자 srkim030300@scorep.net

One thought on “불굴의 집념 625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