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가상화폐의 봄’ 오나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10일(현지시간)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의

거래소 상장을 공식 승인했다.

게리 겐슬러 SEC 위원장은 이날 성명에서 “오늘 위원회는 다수의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상품(ETP)의 상장 및 거래를 승인했다고 밝혔다.

SEC는 ‘현물 ETF’라는 용어 대신에 ‘현물 ETP’라는 용어를 공식적으로 사용한다.

이날 SEC 승인 결정에 따라 앞서 상장을 신청한 그레이스케일, 비트와이즈, 헤시덱스 등

11개 비트코인 현물 ETF는 11일부터 거래소에 상장돼 거래할 수 있게 됐다.

 

코인 시장 최대 호재로 꼽혀왔던 ‘비트코인 현물 ETF’ 시대가 개막됐다.

비트코인 투자 대중화를 앞당기는 대형 이슈인 만큼 신규 자금이 대거 유입될 것으로 예상된다.

그간 가상자산 거래소에서만 매수하던 비트코인을 ETF 상품을 통해서도 투자할 수 있게 됐기 때문이다.

특히 금융기관의 경우 기존 금융 인프라를 활요해 원자재 ETF처럼 접근할 수 있다.

이에 규제 불확실성으로 비트코인 투자를 주저했던 기관투자가의 자금 유입이 상당할 것으로 시장은 예상하고 있다.

 

가격 상승을 유발하는 자금 유입에 따라비트코인 가격 추가 상승도 점쳐지고 있다.

특히 이번 승인으로 비트코인이 개당 1억원을 넘어 2억원을 넘볼 것이라는 전망까지 나오고 있다.

100일 앞으로 다가온 반감기가 이를 견인할 것이라는 분석도 힘을 얻는 실정이다.

세계적 베스트셀러 ‘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의 저자 로버트 기요사키는 “비트코인을 몇 년전에 사서 다행”이라며

“현물 ETF 승인에 따라 비트코인은 곧 15만 달러에 도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중석 기자srkim@scorep.net

One thought on “美,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가상화폐의 봄’ 오나

답글 남기기